하남시 폐기물 신고포상금 지급기준 상향

‘하남시 폐기물 관련 과태료 부과·징수에 관한 조례 개정’....폐기물 무단투기, 불법소각 등 위법행위 신고포상금 지급 기준 상향...신고포상금... 과태료의 20%를 40%로 상향 “신고자 인센티브 높여”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3/09 [11:24]

하남시 폐기물 신고포상금 지급기준 상향

‘하남시 폐기물 관련 과태료 부과·징수에 관한 조례 개정’....폐기물 무단투기, 불법소각 등 위법행위 신고포상금 지급 기준 상향...신고포상금... 과태료의 20%를 40%로 상향 “신고자 인센티브 높여”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3/09 [11:24]

 <하남>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지난 4일부터 ‘하남시 폐기물 관련 과태료 부과․징수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위법행위 신고자의 인센티브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 하남시청 전경     © 뉴스공간


시는 그간 폐기물을 무단투기하거나 불법 소각하는 등 위법행위를 신고하는 경우 과태료의 20%를 신고포상금으로 지급해왔다.

 

이번 조례 개정으로 시민들의 불법행위 신고를 유도하고자 폐기물 관련 신고포상금 지급기준을 과태료 부과금액의 40%로 상향해 신고자의 인센티브를 높였다.

 

시 관계자는 “폐기물 무단투기 및 불법소각 행위를 근절하고 주민상시감시체계를 활성화 하고자 신고포상금 지급기준을 인상하게 되었다.”며 “폐기물 관련 위법행위 발견 시 시민들의 적극적인 신고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네스코 세계유산 남한산성을 성남이 품는다!
1/1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