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버리는 컴퓨터에 저장된 정보 영구 삭제해 드려요”

시민 대상 서비스…개인정보 유출 방지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3/11 [08:42]

성남시 “버리는 컴퓨터에 저장된 정보 영구 삭제해 드려요”

시민 대상 서비스…개인정보 유출 방지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3/11 [08:42]

<성남>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버리는 컴퓨터에 저장된 개인정보 유출 사고를 막기 위해 일반시민 대상 ‘하드 디스크 데이터 영구 삭제 서비스’를 편다고 11일 밝혔다.

▲ 성남시가 ‘세이프 디가우저’로 시민 PC 하드디스크 정보를 영구 삭제 중이다     © 뉴스공간


정보를 파기할 컴퓨터, 노트북 등을 성남시청 8층 정보통신과 사무실로 가져오면 정보시스템 저장 매체 완전 삭제 장비인 ‘세이프 디가우저’로 하드디스크 정보를 없애준다. 

 

이 장비는 물리적으로 하드디스크를 파쇄하는 방식과 달리, 외형을 훼손하지 않고 자기장 삭제 방식으로 저장 장치의 정보를 없앤다.

 

데이터를 복원할 수 없게 영구 삭제해 안심하고 개인 PC를 불용 처리할 수 있다.

 

성남시 정보통신과장은 “낡은 PC 서버를 무심코 버리다 기업 비밀이나 개인의 중요한 정보가 유출돼 낭패 보는 일이 없게 하려고 올해 처음 이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서비스를 받으려면 시청 정보통신과로 사전에 전화 예약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네스코 세계유산 남한산성을 성남이 품는다!
1/1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