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광주향교 춘계 석전대제’ 봉행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3/11 [19:03]

광주시, ‘광주향교 춘계 석전대제’ 봉행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3/11 [19:03]

 <광주> 광주시와 광주향교는 11일 광주향교(경기도 문화재자료 제13호) 대성전에서 유림, 기관·단체장과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춘계 석전대제’를 봉행했다.

▲ 광주시, ‘광주향교 춘계 석전대제’ 봉행     © 뉴스공간


이날 제례는 공부자탄강 2570주년을 맞아 신동헌 시장이 초헌관, 유병권 광주향교 전교가 아헌관, 이창희 광주문화원장이 종헌관을 맡아 성현들의 뜻을 기렸다.

 

석전(釋奠)이란 문묘에서 공자를 비롯한 유교의 성현들에게 올리는 제례의식으로 매년 봄, 가을에 봉행한다.

 

현재 광주향교는 공자와 4현(안자, 자사, 증자, 맹자), 송조2현(주자, 정자)과 동방18현(설총, 최치원, 안유, 정몽주, 김굉필, 정여창, 조광조, 이언적, 이황, 김인후, 이이, 성혼, 김장생, 조헌, 김집, 송시열, 송준길, 박세체)의 위패를 모시는 대성전을 비롯해 동·서무, 강학의 장소인 명륜당, 학생들의 기숙사인 서재가 남아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경기도, ‘안전을 위한 디자인’ 주제로 공공디자인 공모전 열어
1/2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