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제1회 추경예산안 600억원 증액 편성

‘재정지출 확대’ 정부정책 기조에 맞춰 편성시기 앞당기고, 재정규모 확대 편성.....도서관, 청소년수련관 건립 등 시민체감도 높은 생활SOC 사업에 집중 투자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3/12 [14:07]

하남시, 제1회 추경예산안 600억원 증액 편성

‘재정지출 확대’ 정부정책 기조에 맞춰 편성시기 앞당기고, 재정규모 확대 편성.....도서관, 청소년수련관 건립 등 시민체감도 높은 생활SOC 사업에 집중 투자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3/12 [14:07]

 <하남>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지난 11일 2019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을 하남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 하남시청전경     © 뉴스공간


이번 추경예산(안) 예산규모는 7,336억원(일반회계 5,434억원, 특별회계 1,902억원)으로 당초예산 대비 600억원(8.9%) 증가했다.
 
세입예산은 일반회계 기준으로 지방교부세 223억원, 일반조정교부금 78억원, 순세계잉여금 200억원, 보조금 64억원을 증액 편성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추경안은 재정지출 확대를 독려하는 정부정책에 맞춰 예년보다 편성시기를 앞당겼고, 재정규모를 확대 편성했으며,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생활 SOC 사업과 당초 반영하지 못한 대규모 투자 사업에 집중 투입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추경편성에는 시민이 참여하는‘지역주도형 예산 편성’을 추진하기 위해, 민간전문가가 포함된 「생활밀착형 SOC 자문단」을 구성해, 지난 4일 생활 SOC 및 일자리 중심으로 접수한 사업을 대상으로 분야별 자문단 회의를 개최했다.
 
추경안에 반영된 주요 투자사업으로는 ▲ 미사도서관 건립 39억원 ▲ 청소년 수련관 건립 29억원 ▲ 덕풍근린공원 제3공영주차장 조성 26억원 ▲ 시청사 및 의회청사 증축사업 50억원 ▲ 감북동 가무나리 마을 진입로 개설공사 등 도로개설공사 59억원 등이다.
 
한편, 2019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은 18일에 개회하는 시의회 임시회에 상정해, 심의의결을 거쳐 3월 26일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경기도, ‘안전을 위한 디자인’ 주제로 공공디자인 공모전 열어
1/2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