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 카메라 합동 점검 실시

안전하고 깨끗한 공중화장실 이용 환경 조성.....협업을 통한 불법 촬영 카메라 합동 점검 실시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3/14 [15:22]

하남시,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 카메라 합동 점검 실시

안전하고 깨끗한 공중화장실 이용 환경 조성.....협업을 통한 불법 촬영 카메라 합동 점검 실시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3/14 [15:22]

 <하남>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지난 13일 불법 촬영으로 인한 범죄 예방을 위해 시 관련부서 및 아동・여성안전 지역연대 회원들과 함께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 합동 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하남시,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 카메라 합동 점검 실시     © 뉴스공간


합동점검에는 시 여성보육과와 공원녹지과, 하남경찰서, 가정폭력상담소 및 성폭력상담소로 구성된 점검반 13명을 편성하여 덕풍근린공원 등 총 4개소의 공중화장실을 점검했다.
 
이날 점검반은 전파, 렌즈 탐지형 장비를 활용하여 화장실 내부의 불법카메라 설치여부를 정밀 조사하였으며 불법 촬영의 가능성이 높은 장소에 대해 집중적인 단속을 실시했다.
 
정향미 여성보육과장은 “불법촬영은 명백한 범죄 행위로 시민들이 안심하고 공중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합동점검반이 매월 지속적인 점검을 실시 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네스코 세계유산 남한산성을 성남이 품는다!
1/1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