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혈용 혈액 부족에 경기도교육청 직원들 팔 걷어

고경숙기자 | 기사입력 2019/05/14 [10:17]

수혈용 혈액 부족에 경기도교육청 직원들 팔 걷어

고경숙기자 | 입력 : 2019/05/14 [10:17]

 <경기>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전국적으로 부족한 수혈용 혈액 확보를 위해 북부청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15일 ‘2019년 사랑의 헌혈 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 생명 나눔, 헌혈봉사로 이웃사랑 실천     © 뉴스공간


이번 헌혈봉사는 지난 1월에 이어 두 번째다. 도교육청 북부청사는 하반기에 2~3차례 더 실시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북부청사의 한 직원은 “몇 년 전에 아버지가 큰 수술을 받았는데, 보유하고 있는 혈액이 부족해 수혈 받는데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면서, “다행히 수혈을 받아 수술을 해서 건강을 회복했다. 그때부터 헌혈의 중요성을 깨달아 기회가 있을 때마다 헌혈에 동참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기도교육청 최종호 운영지원과장은 “혈액이 부족해 건강과 생명을 위협받는 사람을 위해 자신의 혈액을 나누는 헌혈은 고귀한 사랑의 실천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전국적으로 부족한 수혈용 혈액 확보에 이번 봉사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유네스코 세계유산 남한산성을 성남이 품는다!
1/1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