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1사 1경로당 자매결연’ 사업 박차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6/07 [11:26]

광주시, ‘1사 1경로당 자매결연’ 사업 박차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6/07 [11:26]

  <광주> 광주시(시장 신동헌)가 노인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지역사회 화합을 위해 기업과 경로당간 ‘1사 1경로당 자매결연’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시는 지난 2017년 10월 ‘광주시 경로당과 기업 간의 자매결연 운영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 ‘1사 1경로당 자매결연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현재 44개소 경로당에 24개 기업(업체)이 자매결연을 맺고 활동 중이다.

 

‘1사 1경로당 자매결연 사업’은 업체 및 단체는 봉사활동 및 경로당 운영을 지원하고 경로당은 기초질서 지키기, 환경정비 등 업체‧단체의 사회봉사 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자매결연을 희망하는 기업·단체는 광주시청 노인장애인과 또는 대한노인회 광주시지회로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1사 1경로당 자매결연 사업이 결연기업과 단체가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의 다양한 욕구와 필요한 자원을 적절히 제공하는 등 지역사회 문제를 지역주민 스스로 해결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경로당과 자매결연으로 경로효친을 실천하고 사회공헌을 펼치고 있는 11개 업체에 대해 지난해 10월 사회공헌 참여기업(업체) 인증패를 수여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경남서부보훈지청, 6월 이달의 현충시설물 선정
1/1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