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난임시술비 지원사업 대상 확대

하남시 거주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가정의 난임 진단을 받은 자 중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7/02 [14:46]

하남시, 난임시술비 지원사업 대상 확대

하남시 거주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가정의 난임 진단을 받은 자 중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7/02 [14:46]

 <하남> 하남시는 7월부터 건강보험 난임치료가 확대됨에 맞춰 난임부부시술비 정부지원사업 대상자 연령제한을 폐지하고 지원 횟수를 확대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 하남보건소 전경     © 뉴스공간


난임시술비 지원사업의 대상자는 하남시 거주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가정의 난임 진단을 받은 자로 기존 만 44세 이하 지원이 폐지되어 연령제한 없이 인공수정 5회(2회 학대), 체외 수정 12회(5회 학대) 지원되며 지원금은 회당 최대 40만원에서 50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한편, 시는 미사강변도시 및 위례신도시의 급격한 인구 유입과 더불어 출생아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모자보건사업에 대한 요구도 증가에 따라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지원사업 첫째아 이상 확대, 산후조리비 지원 등 출산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공공기관 하반기 공채 160명 채용, 29일부터 원서접수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