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범죄 예방 환경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장려상 수상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7/02 [15:03]

광주시 ‘범죄 예방 환경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장려상 수상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7/02 [15:03]

  <광주>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지난 6월 27·28일 양일간 경기도에서 개최한 2019년 경기도 지역정보화 연찬회에서 ‘범죄예방 환경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을 발표해 장려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특히, 이번 발표는 광주시의 여러 가지 현황 및 주변 환경 등을 빅데이터로 분석해 범죄취약 지역을 파악하고 그 결과를 도시재생을 위한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사업 등 각종 행정에 적용해 높은 평가를 받으면서 2016년 이후 본 대회에서 4년 연속 입상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올해 발표한 ‘범죄예방 환경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사업은 사실적이고 객관적인 데이터를 기반으로 범죄예방을 위한 환경조성 및 방범순찰 정책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분석은 빅데이터 분석으로 과학적 행정업무를 추진한 좋은 사례”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과제 발굴을 통해 행정업무 개선과 시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경기도, ‘도민 체감형 미세먼지 저감 아이디어’ 발굴
1/1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