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기후변화 대응 선도 ‘쿨루프’ 사업 추진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07/10 [21:00]

광주시, 기후변화 대응 선도 ‘쿨루프’ 사업 추진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07/10 [21:00]

 <광주>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10일 지구온난화로 인한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경안도시재생활성화 구역 내 공공이용시설 및 취약계층 거주 건축물을 대상으로 ‘쿨루프’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 광주시, 기후변화 대응 선도 ‘쿨루프’ 사업 추진     © 뉴스공간


쿨루프란 지붕에 태양광을 반사하는 차열페인트를 칠해 지붕온도 및 실내온도를 낮추는 사업으로 여름철 냉방에너지 절감 및 도시열섬효과 저감에 도움을 주며 시공이 간단하고 다양한 건축물에 적용이 가능하다.

 

쿨루프 지원사업은 지난해 9월 환경부 지자체 기후변화대응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경기도 내 지자체 중 최초로 시행되는 사업이다.

 

경안도시재생활성화 구역 내 공공이용시설 8개소 및 취약계층을 포함한 일반건축물 11개소를 대상으로 실시되는 이번 사업은 시공 후 여름철 뜨거운 햇볕으로 인한 건물 내부로의 열전달을 막아 실내 냉방에너지를 평균 20% 정도 절감할 수 있어 온실가스 배출량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여름 관측 이래 최대 폭염이 발생하는 등 이상기후로 인한 기후변화에 체계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며 “사업 모니터링을 통한 성과 분석을 통해 쿨루프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공공기관 하반기 공채 160명 채용, 29일부터 원서접수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