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재선충병방제 지역협의회 개최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10/02 [16:25]

광주시, 재선충병방제 지역협의회 개최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10/02 [16:25]

 <광주> 광주시가 2일 광주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재선충병방제 지역협의회’를 개최했다.

▲ 광주시, 재선충병방제 지역협의회  © 뉴스공간


이번 광주시 재선충병방제 지역협의회에서는 북부지방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 경기도 산림과, 주무기관의 과장 및 담당자 등 10여명이 참석했으며, 광주시와 재선충병 방제 기본설계용역을 수립하고 있는 ㈜백림에서 광주시의 그간 발생현황 및 2019~2020년도 방제대책 등 용역결과를 설명추진 했다.

 

광주시의 산림면적이 67%이며, 2006년 12월 재선충병이 최초 발생한 이후 2011부터 2014년까지 고사목 발생본수가 큰 폭으로 증가하였다가 2014년을 기점으로 감수추세로 전환되고 있다.

 

그동안 시에서는 압축 핵심방제구역을 지정하여 시군경계 2㎞ 지역을 대상으로 선단지역은 소구역모두베기와 핵심지역은 예방나무주사를 대대적으로 추진해 왔다.

 

앞으로도 시는 재선충병 피해고사목 제거와 더불어 감염우려목, 자연고사목까지 제거하여 방제효과를 높이고 고사목이 누락되지 않도록 지속적인 예찰과 방제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또한, 올 하반기부터 내년 상반기까지 고사목제거 및 예방나무주사 사업을 동시에 병행 실시하여 재선충병이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청정지역으로 유지할 수 있도록 업무추진에 총력을 다 하기로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공공기관 하반기 공채 160명 채용, 29일부터 원서접수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