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정신건강연극제 ‘태양을 향해’ 개최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19/10/16 [13:50]

광주시, 정신건강연극제 ‘태양을 향해’ 개최

최규위기자 | 입력 : 2019/10/16 [13:50]

  <광주>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오는 23일 오후 4시 남한산성아트홀 소극장에서 세계정신건강의 날을 기념한 G-mind 정신건강연극제 ‘태양을 향해’ 공연을 개최한다.

 

G-mind 정신건강연극제는 정신질환에 대한 편견, 생명의 소중함, 중독의 폐해 등 다양한 정신건강을 주제로 다루며 2007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이번 작품은 우리사회의 과도한 음주문제와 그로 인한 가정의 아픔을 다룬 작품으로 광주시민의 알콜중독 예방과 정신장애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고자 마련했다.

 

이번 연극제는 사전접수 및 현장접수를 통해 누구나 무료 관람이 가능하며 공연 전에는 우울증 척도 검사, 스트레스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우리나라 정신질환 평생유병율은 25.4%로 4명중 1명은 사는 동안 한번 이상 겪게 되는 질환으로 보편화 되어 있다”며 “현재 광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정신건강 및 자살예방을 위해 전문의 상담 및 우울증 스크리닝 등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경기도를 함께 알릴 ‘꿈나무기자단 모집’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