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활기업 ‘반희담’, 광주시에 여름용 면 마스크 500장 기부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0/06/04 [15:53]

자활기업 ‘반희담’, 광주시에 여름용 면 마스크 500장 기부

최규위기자 | 입력 : 2020/06/04 [15:53]

<광주>광주시 대표 자활기업 중 하나인 ‘반희담’은 4일 광주시청을 방문, 여름용 면 마스크 500장을 제작해 전달했다.

▲ 자활기업 ‘반희담’, 광주시에 여름용 면 마스크 500장 기부  © 뉴스공간


이번 여름용 면 마스크 기부는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되고 있어 이를 차단하기 위해 기탁했다.

 

반희담 임명자 대표는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 일회용마스크로 인한 피부트러블이나 답답함을 해결할 수 있도록 시원한 소재로 면 마스크를 제작했다”며 “필터를 끼워 사용할 수 있어 감염예방에도 효과적이라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됐으면 좋겠다”고 기탁의사를 밝혔다.

 

이에 대해 신동헌 시장은 “최근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개인위생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며 “여름용 면 마스크를 특별 제작해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한편, ‘반희담’은 2018년 출범한 광주시 대표 자활기업 중 하나로 편백베게, 안마봉, 자수파우치, 면 마스크 등을 제작 판매하며 저소득층의 경제적인 자립을 촉진하는 기업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생활 속 크고 작은 A/S의 해결은 'AS의 달인'으로!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