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중원 보강 위해 울산에서 이규성 임대 영입

공격형-수비형 모두 가능한 멀티 중원 자원, 기술 바탕으로 한 전개 능력과 탈압박 뛰어나. ....이규성, “불러주신 팀에 감사, 팀에 보탬 되는 위치라면 어디든 자신 있다” 각오 밝혀

김장원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17:49]

성남FC, 중원 보강 위해 울산에서 이규성 임대 영입

공격형-수비형 모두 가능한 멀티 중원 자원, 기술 바탕으로 한 전개 능력과 탈압박 뛰어나. ....이규성, “불러주신 팀에 감사, 팀에 보탬 되는 위치라면 어디든 자신 있다” 각오 밝혀

김장원기자 | 입력 : 2021/01/18 [17:49]

<성남> 성남FC가 울산에서 미드필더 이규성을 임대 영입하며 중원을 보강했다.

 

이규성은 안양공고-홍익대 출신으로 174cm, 68kg의 신체조건을 가진 중앙 자원이다. 2015년, 부산에서 프로 데뷔 후 K리그 144경기 6골 11도움을 기록 중으로 볼을 다루는 기술이 좋고 공격 전개 능력, 탈압박 역시 뛰어나다.

▲ 성남FC, 중원 보강 위해 울산에서 이규성 임대 영입  © 뉴스공간


다부진 체격과 뛰어난 정확도의 롱킥으로 수비형 미드필더 포지션도 소화 가능해 다양한 전술적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상주 시절 기량이 만개했다는 평가를 받은 뒤 지난 시즌까지 부산의 핵심 전력으로 활약했던 이규성은 울산을 거쳐 임대 형식을 통해 2021시즌 성남에서 활약하게 됐다.

 

이규성은 “우선, 저를 필요로 해서 불러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팀에 보탬이 되는 위치라면 어디든지 자신이 있다. 전지훈련에 집중해 빠른 팀 적응을 우선으로 삼고 싶다”는 입단 각오를 밝혔다.

 

성남의 1차 전지훈련지인 제주 서귀포에 합류한 이규성은 팀 적응을 위한 본격적인 몸만들기에 나선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