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대표 33인 이종훈 先生 후손 이주동 광복회 명예회원, 태극기 기증으로 애국심 전달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1/02/25 [12:36]

민족대표 33인 이종훈 先生 후손 이주동 광복회 명예회원, 태극기 기증으로 애국심 전달

최규위기자 | 입력 : 2021/02/25 [12:36]

<광주> 민족대표 33인 이종훈 선생의 후손인 이주동 광복회 명예회원이 3·1절을 맞아 태극기 500장을 기증했다.

▲ 민족대표 33인 이종훈 先生 후손 이주동 광복회 명예회원, 태극기 기증으로 애국심 전달   © 뉴스공간


이주동씨는 최근 광주시 곤지암읍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애국심 제고를 위한 가정용 태극기를 기증했다.

 

‘태극기 전도사’로 알려진 이주동씨는 태극기 달기 운동 확산에 적극적으로 기여해 오고 있으며 국가 상징 선양의 공을 인정받아 2017년도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주동씨는 “3·1절 당시 희생하신 조상들의 얼을 본받아 우리 후손들도 태극기를 게양하며 애국심을 다시 한 번 되새기는 날이 되길 바란다”며 태극기 기증의 뜻을 밝혔다.

 

이에 대해 이용호 곤지암읍장은 “태극기 기증은 우리나라에 대한 자긍심을 높이는 뜻깊은 일”이라며 “기부 받은 태극기는 3·1절 지역민들의 태극기 게양 적극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태극기 마을 선정 등 특별한 배부계획을 세워 배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