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환경오염 예방’ 위한 경기북부 환경전문공사업체 지도·점검

경기도, ‘경기북부 환경전문공사업체 지도점검’ 3월 8~31일 실시...체계적 관리로 환경전문공사업체 전문성·신뢰성 높여 사업장 발생 환경오염 사전 예방

고경숙기자 | 기사입력 2021/03/05 [07:56]

경기도, ‘환경오염 예방’ 위한 경기북부 환경전문공사업체 지도·점검

경기도, ‘경기북부 환경전문공사업체 지도점검’ 3월 8~31일 실시...체계적 관리로 환경전문공사업체 전문성·신뢰성 높여 사업장 발생 환경오염 사전 예방

고경숙기자 | 입력 : 2021/03/05 [07:56]

<경기> 경기도는 오는 8일부터 31일까지 경기북부 환경전문공사업체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 경기도청전경     ©뉴스공간

이번 지도·점검은 「환경기술 및 환경산업 지원법」 제15조에 따른 것으로, 환경전문공사업체의 전문성과 신뢰성을 높여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환경오염을 사전에 예방하는데 목적을 뒀다.

 

 

해당 법령에 따르면, 환경전문공사업은 대기, 수질, 소음·진동 구분에 따른 분야별 전담전문인력과 수질오염물질을 측정·분석 할 수 있는 실험기기(수질분야만 해당)를 갖춰야 등록이 가능한 전문 분야로, 환경전문공사업체의 불법 시공행위는 환경오염에 직결돼 지도점검 등 관리가 필요하다.

 

 

이번 지도·점검 대상은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 방지시설을 설계·시공한 전문공사업체 중 경기북부 10개 시군에 등록된 총 41곳 이다.

 

 

주요 점검사항으로 ▲환경전문공사업 등록기준 준수 여부 ▲기술인력과 장비 운영 적정 여부 ▲영업실적 적법 관리 여부 ▲기타 행정사항 준수여부 등을 중점 살필 예정이다.

 

 

도는 이번 정기점검에 앞서 ‘자가 체크리스트’를 사전 안내해 사업장 스스로 관리·개선하도록 조치한 만큼, 불법행위가 적발된 업체에 대해서는 등록 취소, 고발 등 강력한 후속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환경서비스업 관련 애로 및 건의 사항을 청취해 필요할 경우 중앙부처 등 관계기관에 건의할 계획이다.

 

 

최혜민 경기도 북부환경관리과장은 "환경전문공사 관리·감독을 강화해 환경오염 예방은 물론, 환경을 적정하고 지속가능하게 보전함으로써 도민이 건강하고 쾌적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