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21년 1분기 지역경제 챙기기 보고회 개최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4:30]

광주시, 2021년 1분기 지역경제 챙기기 보고회 개최

최규위기자 | 입력 : 2021/04/07 [14:30]

<광주> 광주시는 지난 5일 시청 상황실에서 ‘지역경제 챙기기’ 시책 추진 보고회를 개최했다.

▲ 광주시, 2021년 1분기 지역경제 챙기기 보고회   © 뉴스공간


이날 보고회는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 발굴 및 다각적인 공직자의 실천 활동을 논의하고 특히,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그동안 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관내 업체 생산품 우선 구매 △관내 장비 및 인력 우선 사용 △지역화폐(광주사랑카드) 발행 △관내 소상공인· 중소기업제품 및 농산물 팔아주기 전개 등을 펼쳐왔다.

 

시는 현재 추진하고 있는 시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함은 물론,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여파 최소화를 위해 △모든 시민 대상으로 2차 재난지원금(1인당 10만원)지급, 지역화폐 활성화 등 소비유도 정책 △특별피해업종 소상공인 재난지원금(50만~100만원), 골목상권 육성사업, 공공배달앱 사업 등 소상공인 지원 △공공분야 일자리사업 확대 추진 등 지역고용 창출 등을 적극 추진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력을 다 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신동헌 시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 및 위축된 소비심리로 많이 힘든 상황이지만 재난지원금 지원이 상반기 지역경제 활성화에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우리시만의 특색 있는 성지 순례길 조성 등 새로운 문화 콘텐츠 조성이 내수 진작의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