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건국대와 ‘미래 신산업 육성 및 평생학습 환경조성’ 협약

- 4차 신산업 발굴·육성 위한 인력교류, 산학협력 및 연계프로그램 운영 지원
-의약·바이오헬스, 메타버스, AI융복합, 탄소중립 산업분야 창업 협력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1/10/15 [13:15]

하남시, 건국대와 ‘미래 신산업 육성 및 평생학습 환경조성’ 협약

- 4차 신산업 발굴·육성 위한 인력교류, 산학협력 및 연계프로그램 운영 지원
-의약·바이오헬스, 메타버스, AI융복합, 탄소중립 산업분야 창업 협력

최규위기자 | 입력 : 2021/10/15 [13:15]

<하남> 하남시와 건국대학교가 미래 신산업 육성 및 평생학습 환경조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 하남시, 건국대와 ‘미래 신산업 육성 및 평생학습 환경조성’ 협약


김상호 하남시장과 전영재 건국대총장은 14일 하남시청에서 ‘신산업발굴·육성 및 평생학습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하고 양 기관의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미래 신산업 발굴·육성 및 평생학습 환경조성을 위해 상호 인적·교육 인프라와 정보를 공유하게 된다.

▲ 하남시, 건국대와 ‘미래 신산업 육성 및 평생학습 환경조성’ 협약


건국대는 LINK+ 사업단을 통해 BIO-ICT 융합 전문가 육성으로 고부가가치창출 산업발전과 사회적기업가 양성에 앞장서고 있다.

 

하남시도 4차 산업 미래 신산업인 의약·바이오헬스, 메타버스, AI융복합, 탄소중립 발굴·육성과 평생학습 환경 조성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김상호 시장은 “건국대와의 업무협약은 하남시 스타트업과 벤처 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력을 더욱 굳건히 하고, 교산신도시와 캠프콜번 개발에자족성을 더하는 소중한 연대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더불어 건국대의 교육 인프라가 하남형 평생교육과 평생학습 체계 구축에도 큰 지혜를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협약을 통해 미래 신산업 발굴 및 육성, 평생학습 환경 조성이라는 협약 목표 아래 관련 인력과 자원, 인프라, 협력프로그램 등을지원해 업무협약이 풍성한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영재 건국대총장은 “건국대는 우리 대학의 강점인 바이오 기술과 정보통신 기술의 융합을 통해 사회·경제·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우수한연구 개발 및 인재 육성에 매진하고 있다”며 “이러한 대학의 강점을 하남시와 교류를 통해 더욱 발전시켜 나간다면 대표적인 관·학 교육의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대학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하남시와 함께 돈독한 파트너로서국가를 빛낼 신산업 발굴 및 인재 육성에 기여하고 지역 산업 발전을 위한많은 노력과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디지털 뉴딜에 대한 모든 것을 한 자리에… 도, ‘2021 디지털 대전환 엑스포’ 25~28일 개최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