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도, 한옥 소규모 긴급 보수비 최대 300만원 지원. 7월 15일까지 대상자 모집

- 경기도내 한옥의 소규모 수선·보수 시 최대 300만 원까지 지원
- 희망자는 6월 15일~7월 15일 경기도 건축디자인과에 신청서와 구비서류 제출

고경숙기자 | 기사입력 2022/06/15 [07:56]

도, 한옥 소규모 긴급 보수비 최대 300만원 지원. 7월 15일까지 대상자 모집

- 경기도내 한옥의 소규모 수선·보수 시 최대 300만 원까지 지원
- 희망자는 6월 15일~7월 15일 경기도 건축디자인과에 신청서와 구비서류 제출

고경숙기자 | 입력 : 2022/06/15 [07:56]

<경기> 경기도가 도내 한옥의 소규모 수선·보수비용을 최대 300만 원까지 지원하는 ‘한옥건축 소규모 수선 긴급지원 사업’ 대상자를 6월 15일부터 7월 15일까지 모집한다.

▲ 보수 전후  © 뉴스공간


사업 대상은 총공사비 600만 원 내·외의 기와 훼손, 목재 노후화 등 소규모 긴급 보수를 필요로 하는 도내 한옥이며, 공사비의 절반(최대 300만 원)을 도비로 직접 지원한다.

 

도는 2021년에 이어 올해도 총 6천만 원의 예산을 들여 3월 12건에 이어 이번에 8건 내외로 지원 대상을 추가 모집한다.

▲ 보수 전후  © 뉴스공간

▲ 보수 전후  © 뉴스공간


신청 희망자는 경기도 건축디자인과(031-8008-4925)로 신청서와 구비 서류를 방문 혹은 우편 제출하면 된다. 도는 조례에 따라 건축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지원 여부 및 금액을 결정, 해당 한옥 보수 준공 후 정산 절차를 거쳐 지원금을 지급하게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일반 주택보다 비싼 유지관리비로 한옥 관리에 어려움이 있는데, 이번 사업으로 한옥만의 아름다운 멋과 품격이 보전되기를 바란다”며 “전문성을 갖춘 담당자가 공사 현장을 찾아 지원신청부터 준공까지 지원하는 만큼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8월 31일까지 ‘청정계곡 감성인증 사진 공모전’ 개최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