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시, 시민과 함께하는 반려 식물 교육 추진

최규위기자 | 기사입력 2022/06/17 [16:43]

광주시, 시민과 함께하는 반려 식물 교육 추진

최규위기자 | 입력 : 2022/06/17 [16:43]

<광주> 광주시가 시민들에게 반려 식물을 키우면서 정서를 함양하고 생산적인 여가활동을 제공해 주기 위한 ‘시민과 함께하는 반려 식물 허브 교육’이 호응을 얻고 있다.

▲ 광주시, 시민과 함께하는 반려 식물 교육 추진   © 뉴스공간


이 교육은 지난 5월부터 오는 10월까지 체험과정(4기 32회 256명)과 심화과정(10기 30회 100명)으로 나눠 운영하고 있다.

 

지난 5월에는 나만의 향기로운 책갈피 만들기, 바질페스토·모히또 만들기 수업 등이 진행되어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으며 6월 체험과정으로는 허브 화분 만들기와 재배 관리 및 활용 방법, 허브전시관 관람 등이 예정되어 있다.

 

특히, 올해에는 체험과정만으로 아쉬움을 가졌던 시민들이 허브의 매력에 한층 더 다가갈 수 있도록 허브의 수확과 보관, 실생활·치료 등이 포함된 심화 과정을 추가 개설했다.

 

한정인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허브를 가꾸면서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달래고 실생활에도 유용하게 이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심화 과정은 오는 20일부터 신청을 받아 7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며 ‘시민과 함께하는 반려 식물 허브 교육’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시청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농업기술과 도시농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8월 31일까지 ‘청정계곡 감성인증 사진 공모전’ 개최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