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FC, 몬테네그로 국가대표 미드필더 밀로스 영입

- 등번호 93번 확정, 18일 대구전 홈경기 하프타임에 팬들에게 인사한다!
- 밀로스, “성남 팬에게 좋은 모습 보이고 싶어, 얼른 적응해 동료들과 시너지 내겠다.” 소감 밝혀.

최태훈기자 | 기사입력 2022/06/17 [17:21]

성남FC, 몬테네그로 국가대표 미드필더 밀로스 영입

- 등번호 93번 확정, 18일 대구전 홈경기 하프타임에 팬들에게 인사한다!
- 밀로스, “성남 팬에게 좋은 모습 보이고 싶어, 얼른 적응해 동료들과 시너지 내겠다.” 소감 밝혀.

최태훈기자 | 입력 : 2022/06/17 [17:21]

<성남> 성남FC가 몬테네그로 국가대표 미드필더 밀로스 라이코비치(Milos Raickovic)를 영입했다. 선수 등록명은 '밀로스'로 등번호 93번을 달고 성남FC와 함께한다.

▲ 성남FC, 몬테네그로 국가대표 미드필더 밀로스 영입  © 뉴스공간


1993년생 밀로스 라이코비치(이하 밀로스)는 현역 몬테네그로 국가대표 선수로 187cm의 장신 미드필더다.

 

2020년 27살의 나이로 늦게 대표팀에 발탁된 후 최근 네이션스리그까지 출전하며 꾸준히 대표팀에 승선하고 있다. 

 

미드필더 위치임에도 직전 소속팀 몬테네그로 1부리그 부두치노스트 포드고리차에서 2021-2022시즌 29경기 13골을 득점, 리그 득점 순위 공동 2위에 오르며 높은 공격포인트를 기록했다. 밀로스는 강력하고 정확한 오른발을 이용한 중거리 슈팅과 장거리 패스가 강점이며 드리블 능력이 뛰어나다. 

 

올 시즌 공격진에서의 골이 부족했던 성남은 밀로스의 중원 합류로 공격과 수비에 큰 보탬이 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밀로스는 “평소 K리그에 좋은 선수들이 많고 축구 및 생활 환경이 좋다고 들었다. 타국에서의 새로운 도전인 만큼 팬들에게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늦게 합류했는데 얼른 팀의 전술에 적응하고 좋은 동료들과 함께 시너지를 내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남일 감독은 “중요한 리그 하반기, 밀로스가 성남의 중요한 연결고리 역할을 해줄 것으로 생각한다. 팀에 잘 녹아들어 좋은 모습 보여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밀로스는 분당베스트병원에서 메디컬테스트를 마치고 선수단에 합류한다. 또한, 18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대구와의 홈경기 하프타임에 팬들과 인사를 나눌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도, 8월 31일까지 ‘청정계곡 감성인증 사진 공모전’ 개최
1/1